처음 들어도 어색하지 않은 노래가 있습니다. 음악을 들을 때 ‘음, 이 노래는 아무래도 80년대 느낌이구만. 하지만 레트로 느낌을 살려서 요즘 보컬이 부른 노래인가…’ 라고 헷갈리는 그런 노래였습니다.

<Deacon Blue>라는 밴드도 처음 듣고 <When will you (make my phone ring)?> 라는 노래 제목도 처음 들었지만 애플 뮤직에서 추천음악으로 듣는 순간, 바로 플레이 리스트에 저장한 음악입니다.